홈으로

[100대명산] 금오산 - 마애보살입상이 지키는 남숭산

소재지
  • 경상북도 구미시, 칠곡군 북삼읍, 김천시 남면
산높이
  • 976.5 M
특징 및 선정이유

기암절벽과 울창한 산림이 조화되어 경관이 수려하며, 문화유산이 많고 도립공원으로 지정(1970년)된 점 등을 고려하여 선정, 높이 38m의 명금폭포가 있으며, 정상부근에는 자연암벽을 이용해 축성한 길이 2㎞의 금오산성이 있음. 해운사, 약사암 등의 고찰과 금오산마애보살입상(보물 제490호), 선봉사대각국사비(보물 제251호), 석조석가여래좌상(보물 제245호) 등이 유명

개관

[봉만미 뛰어난 금까마귀의 신화]
금오산은 신화다. 태양 속에 산다는 세 발 달린 까마귀가 금빛 날개를 펼친 모습이다.
때는 석양이었으리라. 본 자리는 동쪽이었을 거고. 이름지은 사람은 고구려인이었을 터. 그렇다면 그는 분명 낙동강 건너 도리사의 아도였을 것이다.
신화가 입혀진 산은 그에 걸맞는 풍모를 지녔다. 하늘 장막을 쳐들고 솟아오른 봉만의 무쌍함이 있고 바윗골 안통 범접 못하게 폭포를 배치했다. 2.5km의 골짜기 물이 대혜담에 머무르다 명금폭포로 떨어지게 만들었다. 이걸 활용해 사람들은 또 성을 쌓았으니… 빼어난 자연과 인위가 어우러진 최초의 도립공원이다.
상봉 현월봉과 그 옆의 약사봉(958m), 용비늘바위라고 하는 보봉(933m)이 900미터를 웃돈다. 남문 옆에는 남봉(873m)이, 현월봉 건너에는 서봉(851m)이 있어 2km 둘레의 성안을 싼다.
금오동천은 선비들의 놀이터다. 암반계류와 담소(潭沼)가 기암 사이로 펼쳐진다. 아래에서부터 벅시소, 용시소, 구시소… 마지막으로 선녀탕이 12m 와폭 끝에서 맴돌이한다.

상세정보

구미역에서 남서쪽으로 약 4km 떨어져 우뚝 솟은 금오산은 1970년 도립공원으로 지정된 산이다. 산 전체가 바위로 이루어져 기암절벽과 경사가 심한 산세를 이루고 있으며, 산아래 대혜폭포까지 케이블카가 설치되어 있다.

서비스 유형

서비스유형 안내 - 구분, 내용 제공
구분 내용
지역 경상북도
계절 여름
테마 계곡 100대 명산
산행기간 3시간30분~4시간미만
산높이 900m ~ 1000m 미만
난이도 고급
만족도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셨습니까?
[ 평점 3.7/5 ]
만족도조사선택

COPYRIGHTⒸ 산림청 SINCE1967.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