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안내 : 며느리밥풀속
  • 학명 : Melampyrum ciliare miq
  • 분류 : 현삼과
  • 서식장소 : 산지

나무의 일생

높이는 30~70cm이며, 잎은 마주나고 달걀 모양이며 8~9월에 홍자색 꽃이 총상꽃차례로 줄기 끝에 피고 열매는 달걀 모양의 삭과이다. 꽃며느리밥풀보다 잎이 둥글고 포에 가시톱니가 한층 더 발달하였고 백색꽃이 피는 종으로 구분한다. 중앙부의 잎은 난형 또는 좁은 난형이며 길게 뾰족해지거나 갑자기 뽀족해지고 길이 3~6cm, 폭 1.5~3cm로서 밑부분이 둥글며 갑자기 좁아져서 밑으로 흐르고 엽병은 길이 5~10mm로서 골이 파지며 엽면과 더불어 짧은 털이 다소 산생한다. 높이 30~70cm로서 능선을 따라 굽은 백색 털이 있고 가지가 퍼져서 위를 향한다. 꽃은 8~9월에 피고 홍자색이며 정생하는 총상화서에 달리고 포는 좁은 난형 또는 난형이며 다소 치밀하게 달리고 가장자리에 긴 가시털 같은 톱니가 있다. 꽃받침은 잔털이 다소 있으며 열편은 길이 3.5~4mm로서 피침형이고 까락같은 끝으로 되며 화관은 길이 16~18mm로서 입자상의 돌기가 있다. 삭과는 난형이고 길이 1cm정도로서 끝이 뾰족하며 짧은 털이 있다. 우리나라 중부이남, 동쪽 해안에 분포한다.

이야기가 있는 나무

며느리밥풀은 여러종이 있는데 꽃며느리밥풀, 애기며느리밥풀, 수염며느리밥풀, 흰수염며느리밥풀, 알며느리밥풀, 흰알며느리밥풀 등이 있다.


자료제공 : 단양국유림관리소

COPYRIGHTⒸ 산림청 SINCE1967. ALL RIGHTS RESERVED.